상단여백
HOME 사회
발열검사 강화주민 86.9%가 찬성, 반대 9.7%강화군이 실시한 이번 여론조사의 표본오차는 95%의 신뢰수준에서 ±3.1% 포인트이며, 자세한 조사내용은 강화군 홈페이지에서 볼 수 있다.
박을양 기자 | 승인2020.03.24 06:51



코로나 19 지역 확산 차단을 위해 시행하는 강화군 방문차량 발열검사 여론조사에서 대부분 강화군민들은 찬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4일 강화군에 따르면 지난 14일부터 강화대교와 초지 대교에서 진행하는 발열검사에 대해 지역 여론을 수렴하고자 ㈜코리아정보리서치에 의뢰해 여론조사를 했다.

조사결과 주민의 86.9%가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조사는 10대 이상 강화군민 중 1,025명을 무작위로 추출해 진행됐다. 매우 잘함 68.8%, 잘함 18.1%, 못함 3.7%, 매우 못함 6%, 잘 모르겠다. 3.4%로 조사됐다.

전체 응답자 중 연령대별 비율은 10대가 2.9%, 20대가 2.6%, 30대가 2.8%, 40대가 11.7%, 50대가 23.2%, 60대가 24.9%, 70세 이상이 31.8%를 차지했다.

긍정적 대답 비율은 10대 100%, 20대 70.4%, 30대 72.4%, 40대 80.0%, 50대 83.2%, 60대 90.2%, 70세 이상이 91.1%였고, 직업군별로는 농민이 94.1%, 자영업이 84.5%, 회사원ㆍ근로자가 81%, 기타 직업이 85.2%로 나타났다.

군 관계자는 “강화를 찾는 관광객들이 증가하면서 아직 확진 자가 한 명도 나오지 않은 강화군의 주민들은 불안감이 커질 수밖에 없다.”면서 “정부도 앞으로 보름간 강도 높은 조치들을 시행할 계획인 만큼 될 수 있으면 외출은 자제하고, 집단모임이나 여행 등은 연기하거나 취소하는 등 ‘사회적 거리 두기’ 캠페인에 적극적으로 동참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강화군이 실시한 이번 여론조사의 표본오차는 95%의 신뢰수준에서 ±3.1% 포인트이며, 자세한 조사내용은 강화군 홈페이지에서 볼 수 있다.


 

박을양 기자  

<저작권자 © 강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을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인천광역시 강화읍 동문안길 20번길 5 강화신문(주)  |  등록번호 : 인천 아 01233  |  등록연월일 : 2015년 5월 21일  
발행·편집·대표이사 : 박을양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을양  
Copyright © 2020 www.ghnp.kr.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