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김포서 군인 탄 SUV, 갓길 주차 트럭 받아…병사 사망·장교 부상
편집부 | 승인2020.01.23 06:23

 


(김포=뉴스1) 정진욱 기자 = 22일 오전 1시 40분쯤 경기 김포시 양촌읍 구래리의 한 편도 4차선 도로에서 해병 장교와 병사가 탄 SUV가 갓길에 주차된 20톤 트럭을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조수석에 타고 있던 A병사(22)가 숨지고 운전을 하고 있던 B장교(24)가 귀 등을 다쳐 인근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취재결과 이들은 부대 소대장과 소대원으로 함께 휴가를 보내다 사고가 난 것으로 확인됐다. 운전자 B장교는 음주운전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관계자는 "사고 차량 블랙박스와 이들 신병을 헌병대로 이첩했다"고 말했다.

군 관계자는 "사고 경위를 조사중"이라며 "음주여부는 확인해 줄 수 없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인천광역시 강화읍 동문안길 20번길 5 강화신문(주)  |  등록번호 : 인천 아 01233  |  등록연월일 : 2015년 5월 21일  
발행·편집·대표이사 : 박을양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을양  
Copyright © 2020 www.ghnp.kr.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