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일가족 3명에 딸 친구까지…인천 아파트서 4명 숨진 채 발견
강화신문 | 승인2019.11.20 10:31

© News1 최수아 디자이너


인천 계양구의 한 아파트에서 일가족 3명과 딸 친구가 숨진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중이다.

20일 인천 계양경찰서에 따르면 19일 낮 12시 39분쯤 인천시 계양구 동양동의 한 아파트에서 어머니 A씨(49)와 딸 B씨(20), B씨의 친구인 C씨(19)가 거실에, A씨의 아들 D씨(24)가 방안에서 각각 숨진채 발견됐다.

A씨의 지인은 "온 가족이 자살한다는 연락을 받고 집으로 갔는데 인기척이 없어 119에 신고했다"고 경찰에 진술했다.

현장에서 이들이 극단적 선택에 사용한 용기와 유서가 발견됐다. 사망자 모두 특별한 외상은 없었다.

경찰 관계자는 "C씨는 한달 전 부터 친구 집에서 생활한 것으로 파악했다"며 "같이 사망한 이유는 수사중"이라고 말했다.

경찰은 이들의 정확한 사망원인을 밝히기 위해 국과수에 부검을 의뢰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으로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면 자살예방 핫라인 1577-0199,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강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인천광역시 강화읍 동문안길 20번길 5 강화신문(주)  |  등록번호 : 인천 아 01233  |  등록연월일 : 2015년 5월 21일  
발행·편집·대표이사 : 박을양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을양  
Copyright © 2019 www.ghnp.kr.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