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야생진드기 전염병 확진자 발생 ..... 강화군 주의 당부
정현주 기자 | 승인2019.07.08 21:42

야생진드기




강화군은 최근 야생진드기 매개 전염병인 중증열성 혈소판감소 증후군(SFTS) 확진 자가 올해 처음 발생해 야외활동 시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특별히 주의를 당부했다.

SFTS는 야외활동 중 바이러스를 매개하는 것으로 알려진 참 진드기에 물려서 감염되며, 특히 활동이 왕성한 봄부터 가을까지 주의해야 한다.

야생 진드기에 물렸다고 모두 감염되는 것은 아니지만, 물렸을 때에는 가까운 의료기관에 방문하거나 진드기 제거법(핀셋으로 비틀거나 회전하여 부서지지 않도록 천천히 제거)에 따라 직접 진드기를 제거하고, 해당 부위를 소독해야 한다.

또한, 물린 후 스무하루 동안 발열, 구토, 설사 등 임상증상이 나타나는지 주의 깊게 관찰하고, 증상 발생 시 즉시 의료기관을 방문해 진료를 받아야 한다.

주로 생후 4~11개월과 50대 이상에서 많이 발생하는 SFTS는 현재 예방약 및 치료제가 없어서 예방수칙을 생활화하는 것이 중요하다. 예방수칙에는 야외활동 시 기피제 활용 및 피부노출 최소화, 외출 후 반드시 샤워 및 착용했던 옷 세탁 등이 있다.

군 보건소 관계자는 “SFTS는 해마다 전국적으로 200여 명의 환자가 발생해 40~50여 명이 사망할 정도로 치사율이 높아서 물리지 않도록 예방수칙을 반드시 준수해 주기 바란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군은 지난 3월 전 세대에 해충 기피제 배부와 관광지 및 휴양지 주변에 기피제 자동분사기를 설치 운영하고 있다.

 

정현주 기자  

<저작권자 © 강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인천광역시 강화읍 동문안길 20번길 5 강화신문(주)  |  등록번호 : 인천 아 01233  |  등록연월일 : 2015년 5월 21일  
발행·편집·대표이사 : 박을양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을양  
Copyright © 2019 www.ghnp.kr.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